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한국 중국] ‘정쯔 자책골’ 한국, 중국에 1-0 리드...(전반 종료)

[인터풋볼= 서울월드컵경기장] 서재원 기자= 한국이 정쯔의 자책골에 힘입어 중국과의 전반을 1-0으로 리드한 채 마쳤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중국과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1차전에서 1-0으로 전반을 마쳤다.

한국은 4-2-3-1 포메이션으로 최전방에 지동원이 출격했고, 2선에서 손흥민, 구자철, 이청용이 공격을 지원했다. 허리에서 기성용, 한국영이 호흡을 맞췄고, 수비는 오재석, 홍정호, 김기희, 장현수가 구축했다. 골문은 정성룡이 지켰다.

경기 초반부터 한국이 강하게 몰아쳤다. 전반 4분 중원에서 잡은 프리킥 상황에서 기성용이 크로스를 올렸고, 정청 골키퍼가 어렵게 펀칭했다. 전반 6분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공을 잡아 중앙으로 치며, 기습적으로 때린 오른발 슈팅은 골문을 살짝 빗나갔다.

한국이 전반적인 주도권을 잡았고, 중국은 이를 다소 거칠게 방어했다. 전반 13분 손흥민의 프리킥 상황에서 이어진 공격이 문전 혼전 상황으로 연결됐고, 오른쪽 측면 크로스가 지동원에게 연결됐지만, 이번에도 정청이 힘겹게 막아냈다. 전반 18분 왼쪽 측면에서 손흥민이 공을 잡아 가볍게 수비수 한 명을 제쳤고, 오른발 슈팅을 때린 것이 골문을 벗어났다.

한 번의 침투 패스가 찬스를 만들었다. 전반 19분 왼쪽 측면에서 오재석이 침투했고, 이를 막던 장린펑이 경고를 받았다. 페널티 에어리어 왼쪽 모서리 부근에서 얻은 프리킥, 손흥민이 크로스했고, 지동원이 헤딩 슈팅으로 돌려놓은 공이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한국의 공격이 계속됐다. 전반 23분 오른쪽 측면에서 또 다시 얻은 프리킥 상황에서 손흥민이 크로스 했고, 지동원이 헤딩으로 마무리했지만 오프사이드가 먼저 선언됐다. 전반 26분엔 손흥민이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돌파로 중국의 수비를 흔들었지만, 슈팅까지 가져가지 못했다. 전반 27분 왼쪽에서 오재석이 올린 크로스가 이청용의 오른발 발리 슈팅을 때렸지만, 이번에도 파울이 먼저 선언됐다.

중국도 찬스를 잡았다. 전반 29분 후방에서 길게 올려준 공이 우레이에게 연결됐고, 골키퍼와 1대1 상황을 맞이했지만 뒤따라오던 홍정호가 완벽한 태클로 슈팅을 막아냈다. 전반 40분 우레이가 높게 뛰어 올라 가위차기 슈팅은 수비벽 맞고 굴절돼 튕겨 나갔다. 전반 막판 위험 장면이 이어졌다. 전반 40분 오른쪽 측면에서 장현수가 잘못처리한 공이 빼앗겼고, 다행히 우레이의 슈팅은 골문을 살짝 빗나갔다. 

전반에 더 이상의 골은 나오지 않았다. 전반 43분 손흥민의 날카로운 프리킥은 문전에 있던 공격수들의 머리를 스쳤고, 전반은 1-0으로 마무리됐다. 

사진=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