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안첼로티, “하메스는 디마리아가 아니야”

[인터풋볼] 이태중 기자

카를로 안첼로티 레알 마드리드 감독이 하메스 로드리게스를 앙헬 디마리아와 직접 비교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강조했다.

안첼로티는 5일(한국시간) 레알 마드리드의 트레이닝 세션을 마친 후 스페인 기자들과 가진 공식 인터뷰에서 “하메스는 디마리아가 아니다. 그에게 똑같은 플레이를 요구할 수는 없다(James no es Di María, no le puedo pedir lo mismo)”고 말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지난 여름 이적시장 때 디마리아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시킨 대신 AS 모나코에서 하메스 로드리게스를 영입했다. 같은 포지션의 선수가 바통터치를 한 셈.

그런데 시즌 개막 직후부터 두 선수를 놓고 직접적으로 비교하는 시각이 많았다.

올 시즌 개막 후 디마리아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서 거의 ‘마법사’ 같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데 비해 하메스는 레알 마드리드에서 다소 기복을 보였다. 또한 디마리아는 지난 시즌 레알 유니폼을 입고 수비를 정말 열심히 했지만 올 시즌 하메스는 수비에 가담하는 횟수와 강도가 지난 시즌의 디마리아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족하다는 비판도 나왔다.

이에 대해 안첼로티가 현 제자를 보호한 측면이 크다.

안첼로티는 “두 선수는 스타일이 다르기에 똑같은 플레이를 주문한다는 것은 넌센스”라며 “하메스는 그의 장점을, 디마리아 역시 그의 특기를 살려 그라운드 안에서 최대의 시너지를 내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인터뷰를 마쳤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김서형, '여고괴담' 리부트 작품...공포영화 '모교' 캐스팅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박지훈 팬들, 대한적십자사 앨범 기부 '선한 영향력...헌혈 응원해요'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갓세븐(GOT7), 7월부터 일본 전국 투어 시작…‘도쿄부터 후쿠오카까지 달굴 예정’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포토] 스트레이 키즈 아이엔 '교복입고 출근길' (뮤직뱅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