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기타
이현도 측 “강제추행 혐의? 사실무근..무고 공갈에 대해 강경 대응”

이현도가 강제추행 혐의를 부인했다.

29일 소속사 D.O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먼저 고소인 측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제추행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

소속사 측은 “이현도는 고소인이 주장하는 내용 자체도 사실무근이며 해당 피소사실에 대해서도 오늘 기사를 통해 접했으며, 어떠한 조사조차 받은 사실이 없다”라고 밝혔다.

이어 “전혀 사실에도 없는 고소인의 주장은 악의적인 의도로 밖에 해석이 안 되며, 무고 공갈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전했다.

또한 소속사 측은 “진실을 밝히기 위해 수사에 성실히 협조할 것이며, 모든 사실관계가 수사과정을 통해 명명백백하게 밝혀지길 바란다”며 “수사 과정을 통해 모든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마지막으로 확인되지 않은 사실 보도로 또 다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게 당부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이현도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평소 친분이 있던 피해여성 A씨는 2013년 9월2일 오전 2시쯤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이씨의 집에서 이씨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스타엔 김동주 기자 syafei@starn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 저작권자 ⓒ 스타엔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타엔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o image 셀럽파이브, 오는 19일 발라드 신곡 ‘안 본 눈 삽니다’로 청순 아이돌 변신
no image ‘위대한 쇼’ 송승헌vs임주환, 2대에 걸친 질긴 악연 예고…‘팽팽한 맞대면’
[포토] CIX 윤현석X배진영 ‘만화책 찢고 나온 금발과 흑발’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CIX 윤현석X배진영 ‘만화책 찢고 나온 금발과 흑발’ (뮤직뱅크 출근길)
[포토] 배종옥 '자체발광 우아한 자태' (60일, 지정생존자 종방연) [포토] 배종옥 '자체발광 우아한 자태' (60일, 지정생존자 종방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