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은퇴' 김남일, KFA 미래전략기획단 위원에 위촉

[인터풋볼] 서재원 기자= 2002년 월드컵 4강 주역이자, 대표팀의 미드필더로 오랫동안 활약한 ‘진공청소기’ 김남일(39)이 축구행정에 입문한다.

대한축구협회는 19일 최근 현역 은퇴 의사를 밝힌 김남일을 미래전략기획단 위원으로 위촉했다. 미래전략기획단은 축구산업 확대와 제도 개선, 기술 경쟁력 확보 등 한국 축구의 장기적인 비전을 제시하고 실행방안을 찾는 대한축구협회장 직속 기구다. 현재 이용수 기술위원장이 단장을 겸임하고 있다.


이용수 단장은 “네덜란드, 러시아, 일본 등 다양한 리그에서 활동한 김남일의 풍부한 경험이 미래 한국 축구의 밑그림을 그리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하며, “가장 최근까지 현장에서 뛰었던 김남일 위원에게 기대하는 바가 크다”고 위촉 배경을 밝혔다.

부평고, 한양대를 졸업하고 1998년 대표팀에 처음 발탁된 김남일은 2002, 2006, 2010년 월드컵에 3회 연속 출전하는 등 총 98회의 A매치에 출전했다. 전남 드래곤즈에서 프로선수로 데뷔한 이래 수원삼성, 인천유나이티드, 전북현대 등 K리그팀을 비롯, 엑셀시오르(네덜란드), 톰 톰스크(러시아), 빗셀 고베, 교토상가(이상 일본) 등 해외리그에서도 활약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