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EPL 악동' 코스타, MLB에 '52세' 쌍둥이가 있다?

축구계에서 대표적인 추남으로 불리는 디에고 코스타(27, 첼시)와 닮은 이가 미국 메이저리그(MLB)에 있었다.

영국 언론 ‘미러’는 29일(한국시간) ‘코스타의 일란성 쌍둥이가 MLB에 있다?’는 흥미로운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이 매체는 “아마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외모로 선수를 뽑자면, 코스타가 당신의 첫 번째 옵션이 될리 없을 것이다. 올리비에 지루, 그라지아노 펠레 등을 택할 것이다. 코스타는 가장 험악한 얼굴 중 하나일 것”이라며 코스타의 외모에 대해 말했다.

이어 “불행히도 MLB의 호세 오퀸도의 외모가 코스타의 그것과 똑 닮았다. 수염이 난 얼굴이 특히 그렇다”며 코스타와 닮은 이로 오퀸도를 소개했다.

오퀸도는 MLB 세인트루이스의 3루 코치다. 오퀸도의 나이는 무려 52세. 하지만 25년의 나이차에도 두 사람의 얼굴은 크게 차이나 보이지 않는다.

사진= 미러(게티이미지코리아)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화보] ‘기생충’ 최우식, 청량감 넘치는 비주얼로 여심 저격 [화보] ‘기생충’ 최우식, 청량감 넘치는 비주얼로 여심 저격
[화보] ‘레벨업’ 성훈, 청량미 넘치는 여름 남자의 매력 [화보] ‘레벨업’ 성훈, 청량미 넘치는 여름 남자의 매력
[화보] 뉴이스트 민현, A컷 같은 B컷 비하인드 선 공개 [화보] 뉴이스트 민현, A컷 같은 B컷 비하인드 선 공개
‘프로듀스X101’ 스타쉽 구정모-함원진, 감사 인사 전해…“우리 꼭 다시 만나요” ‘프로듀스X101’ 스타쉽 구정모-함원진, 감사 인사 전해…“우리 꼭 다시 만나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