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리뷰] ‘마레즈 결승골’ 레스터, 왓포드 1-0 꺾고 선두질주...토트넘과 5점차

[인터풋볼] 서재원 기자 = 레스터 시티가 리야드 마레즈의 결승골에 힘입어 왓포드를 꺾고 리그 선두를 질주했다. 2위 토트넘 핫스퍼와는 5점차로 격차를 벌렸다.

레스터는 6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영국 왓포드에 위치한 비커리지 로드에서 열린 2015-16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 왓포드와의 경기에서 마레즈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승점 60점 고지를 밟은 레스터는 같은 날 아스널(승점 52점)과 비긴 토트넘(승점 55점)과의 격차를 5점으로 벌렸고, 우승을 향한 질주를 계속했다.

[선발명단] ‘이갈로-디니’ vs '바디-오카자키‘ 투톱 맞대결

왓포드는 4-3-1-2 포메이션으로 최전방에 이갈로, 디니가 출격하고, 그 밑에 암라바트가 섰다. 허리는 카푸, 왓슨, 수아레스가 출전했고, 수비는 홀레바스, 아케, 프뢰들, 니옴이 구축했다. 골문은 고메스가 지켰다.

이에 맞서는 레스터는 4-4-2 포메이션으로 오카자키, 바디가 투톱을 형성했고, 미드필드진은 알브라이턴, 캉테, 드링크워터, 마레즈가 지켰다. 포백에 푸흐스, 후트, 모건, 심슨이 포진됐고, 골키퍼 장갑은 슈마이켈이 꼈다.

[전반전] 색깔이 뚜렷한 양 팀의 공격

왓포드가 경기 시작과 동시에 기습적인 공격을 시도했다. 전반 1분 왓슨이 디니와의 2대1 패스에 이어 기습적인 슈팅을 때렸고, 공이 수비수 맞고 굴절돼 슈마이켈 골키퍼 품에 안겼다. 이에 곧바로 레스터가 반격했다. 후방에서 길게 올려준 패스를 바디가 잡아 드리블 돌파했고, 골키퍼까지 제쳤지만 각이 없었다. 이어진 상황에서 푸크스의 슈팅이 막히며 오카자키에 찬스가 왔지만, 수비수가 공을 걷어냈다.

치열한 경기가 펼쳐졌다. 왓포드는 전반 11분 아케의 헤더 슈팅을 시도했고, 이 공이 골대 상단부를 맞고 뒤로 넘어가는 아쉬움을 남겼다. 레스터도 카운터 어택 공격으로 공격을 풀어갔다. 레스터도 전반 14분 후방에서 길에 찔러준 공을 바디가 돌파 후 슈팅을 때렸고, 전반 23분 역습 상황에선 바디와 마레즈가 2대1 패스를 통해 슈팅을 이었지만 수비에 가로막혔다.

그러나 득점이 터지진 않았다. 전반 27분 왓포드 암라바트의 슈팅이 수비벽에 막혔고, 이를 디니가 재차 때렸지만 또 다시 수비 맞고 굴절돼 골키퍼의 품에 안겼다. 레스터도 전반 42분 모건의 헤더 슈팅이 골키퍼에 막히며 무산됐고, 전반은 0-0으로 마무리됐다.

[후반전] 마레즈의 환상적인 골...토트넘과 5점차!

후반 시작과 동시에 레스터가 승부수를 던졌다. 오카자키, 알브라이턴을 배고, 킹, 슐럽을 동시에 투입했다. 이에 레스터가 조금씩 공격 빈도를 높여갔고, 결국 선제 득점에 성공했다. 후반 11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왓포드의 수비가 머리로 걷어냈지만 마레즈가 이를 잡아 감각적으로 왼발로 때린 공이 그대로 골문 왼쪽 구석에 꽂혔다.

선제골을 넣은 레스터가 더욱 공격을 몰아쳤다. 이에 왓포드도 후반 20분 수아레스를 빼고 압디를 투입해 포메이션의 변화를 가져갔다. 하지만 레스터의 공격은 계속됐고, 후반 23분 마레즈가 오른쪽에서 중앙으로 드리블을 치며 왼발로 슈팅했지만 공이 골키퍼에 잡혔다. 후반 26분 프리킥 상황에선 후트의 헤더 슈팅은 골문을 살짝 빗나갔다.

왓포드가 동점골에 대한 의지를 포기하지 않았다. 후반 35분 디니가 패스한 공을 이갈로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슈마이켈이 간단히 잡아냈다. 후반 37분엔 니옴을 빼고 아냐를 투입하며 공격을 계속해서 이어갔다.

이에 레스터도 몸 상태가 안 좋은 마레즈를 빼고 아마티를 넣으며 경기를 마무리하려 했다. 결국 이후 득점을 올리지 못한 양 팀의 경기는 그대로 종료됐고, 레스터는 1-0으로 승리하며 우승을 향한 질주를 이어갔다. ‘

[경기결과] ‘마레즈 결승골’ 레스터, 왓포드에 1-0 승...토트넘과 5점차!
왓포드(0):
레스터 시티(1): 마레즈(후반 11분)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